오렌지희망재단, 국내 스포츠 꿈나무 290명에게 9억원 후원
상태바
오렌지희망재단, 국내 스포츠 꿈나무 290명에게 9억원 후원
  • 지아이비엔코리아(GiBN Korea)
  • 승인 2019.08.29 10:35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‘2019 오렌지장학프로그램 장학금 수여식’ 개최
가운데 정문국 이사장과 오렌지장학프로그램의 장학생들이 수여식을 가진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
가운데 정문국 이사장과 오렌지장학프로그램의 장학생들이 수여식을 가진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

(온라인팀) 오렌지라이프(대표이사 사장 정문국)가 설립한 비영리공익재단 오렌지희망재단이 ‘2019 오렌지장학프로그램’ 장학생 290명을 선정하고 총 9억원을 후원한다. 

‘오렌지장학프로그램’은 스포츠와 예술 분야에 탁월한 소질을 보이는 아동 및 청소년의 지속적인 재능계발을 후원하는 사회공헌활동이다. 재능계발 단계에 따라 ‘꿈 찾기 장학금’과 ‘꿈 키우기 장학금’을 체계적으로 지원하며 현재까지 약 600명의 아이들이 이 프로그램을 통해 꿈을 키워왔다. 

오렌지희망재단은 2019년 ‘꿈 찾기 장학생 250명’과 ‘꿈 키우기 장학생 40명’을 선발하고 13일 서울 프레지던트호텔에서 꿈 키우기 장학생과 학부모들이 참석한 가운데 장학금 및 장학증서 수여식을 가졌다. 꿈 찾기 장학생들에겐 총 5억원, 꿈 키우기 장학생들에겐 총 4억원의 장학금이 각각 지급된다. 

정문국 이사장(오렌지라이프 대표이사 사장)은 이날 수여식에서 “남다른 재능을 발견한 아이들이 꿈과 미래를 향한 여정을 계속해서 이어갈 수 있도록 오렌지희망재단은 장학사업을 체계적이고 지속적으로 전개하고 있다”며 “앞으로도 우리 미래 세대들이 꿈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”고 말했다. 

이날 행사에선 아동과 청소년들의 스포츠 정신과 도전의식을 함양하기 위한 마인드 트레이닝 및 동기부여 강연도 진행됐다. 2년 연속 오렌지장학프로그램에 선발된 이윤서 양은 “장학금 덕분에 운동에만 집중할 수 있었고 그 결과 최근 기계체조 세계선수권대회 추천선수(2위)로 발탁됐다”며 “이제는 2020년 도쿄올림픽에서 국가대표가 되는 것이 나의 새로운 꿈”이라며 힘차게 포부를 밝혔다. 

한편 오렌지라이프는 2018년 오렌지희망재단을 출범하고 아동 및 청소년을 위한 전문적인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하고 있다. 7월에는 ‘오렌지재능클래스’를 통해 저소득층 아이들의 재능계발에 6억원을 후원했으며 이 밖에도 취약계층 아이들의 건강하고 안전한 삶을 지원하는 임직원 봉사 ‘오렌지희망하우스’ 등을 상시 전개하고 있다. 

웹사이트: https://www.orangelife.co.kr
 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
이슈포토